BLOG 운영 32

블로그 글쓰기 연습

8분 블로그 글쓰기 연습을 시작하면서. 이 블로그는 정말 애증의 대상이다. 내가 힘들었던 시절 위안이 되어주었던 공간이었다. 시간이 지나면서 불편한 관계가 되어버렸지만... 뭔가 쓰기에는 아까운듯하고 안쓰자니 아깝고. 딱. 계륵처럼 느껴지는 것이다. 이 글은 거의 8년만에 블로그에 올리는 글이다. 글쓰기 연습을 통해서 다시 블로그도 정상화 시키려는 목적과 함께 내가 살아가는 의미를 다시금 돌이켜 보려고 한다. 8년동안 많은 일들이 있었고 앞으로도 많은 일들이 일어 날것이다. The cost of being WORNG is LESS than the cst of DOING NOTHING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보다 잘못된 선택을 하더라도 행동으로 옮겨야 한다. 많은 사람들이 내일은 좋아질것이다. 언젠가는 해뜰..

BLOG 운영 2022.09.13

블로그 가독성 글자 폰트를 크게 or 작게 어떤게 효과적일까?

블로그 가독성 글자 폰트를 크게 or 작게 어떤게 효과적일까? 오늘 블로그 카테고리를 재설정하면서 아주 그냥 진땀을 빼고 있네요. 한동안 운영을 하지 않다가 다시 운영하려니 방향성을 어떻게 잡아야 할까 솔찍히 고민도 되고.. 잘못 건드렸다가 기존에 자료 흐트러지는 것은 아닌가 하는 우려도 있고.. 이래저래 머리가 좀 복잡해 지네요. 현재 고민하고 있는 핵심 포인트는... 1. Skin : 이건 블로그를 하는 이상 영원한 숙제가 아닐까 ㅠ,.ㅠ2. 폰트 : 변경하고 싶은데 손대기가 막막하네요. ** 현재 눈에 딱 들어오는 스킨 : http://www.cmsfactory.net/tistory-skin여기 보시면 최근에 올라온 티스토리 스킨 있습니다. 살짝 마음을 주고 있는 상황입니다.방문해 보시면 아시겠지만..

BLOG 운영 2013.08.30 (3)

블로그 운영에도 내적동기가 필요한걸까?

블로그 운영에도 내적동기가 필요한걸까? 어언 블로그를 운영하기 시작한것도 4년이 넘어가는 것 같은데요. 흠... 시간이 지나고 어느정도 내공은 쌓였다고 생각하는데 늘 문제가 되고 어려움을 느끼게 되는것은 블로그 운영에 대한 원동력입니다. 글감에 대한 부족감도 아니고, 어떻게 운영을 해야 하는지에 대한 문제도 아니고... 내 스스로가 흥미를 잃어버리게 되면 결국에는 서서히 부담감으로 작용하던지아니면 그냥 내 스스로가 운영하는것을 뒷전으로 밀어버리기 마련입니다. 몇번이고 어떻게 운영을 할까... 이런고민 저런고민을 해 보았지만처음에 가졌던 그런 즐거움이랄까요 혹은 열정을 다시 찾기는 어렵더군요. 사람은 우연한 것에서 다시 힘을 얻거나 기회를 찾는다고 하죠.저에게도 그런일이 ^^ 우연치 않게 EBS에서 하는 ..

BLOG 운영 2013.07.04 (2)

블로그로 먹고 살수 있을까? 블로그 필독도서 '프로블로거'

블로그로 먹고 살수 있을까? 블로그 필독도서 '프로블로거' 요즘 다시 글쓰는 재미가 좀 붙었는데요.그만큼 바뿌지 않다는 증거일 수도 있고 아니면 바쁜 시간을 쪼개고 쪼개서 글을 적는걸 수도 있구요.주변에 보면 정말 엄청난 수익을 올리는 블로거들 많이 있는데요.부럽죠. 스킬, 꾸준함, 트렌드에 대한 이해, 유입에 대한 분석 등등등. 기술적으로나 실력에서 따라가기 힘든 부분이 있습니다.가랭이 찢어 질것 같아서 도저히 엄두가 나지 않더군요. 블로그로 수익을 낼 수 있다는 것이 정말일까? 여기에 대한 대답은 '예'라고 이야기 하고 싶습니다.저도 큰 금액은 아니지만 소소하게 다양한 채널(?)에서 소액의 수입은 발생하고 있으니까요하지만 이 세상에 들어오기 전까지... 외부에서 바라본다면 이런 생각하실겁니다. "그게..

BLOG 운영 2013.02.19 (3)

저품질 블로그와 블로그 지수 하락의 원인, 그리고 해결방안은 있나? 없나?

블로그를 운영한지도 3년 정도의 시간이 지나가는데요. 정말 저의 삶에 있어서 큰 변화를 준 하나의 요인인것 같습니다. 원래 글쓰는데 재주도 없었고... 남들에게 이렇다하게 보여줄 수 있는 무엇인가가 없었죠. 그냥 하루하루 무료하게(?) 혹은 열심히 살아 왔던것 같습니다. 그런데 별로 뭐... 인생에서 족적을 남길만큼 이렇다할 것은 없더군요. 아마 2009년인가 우연하게 블로그를 접하게 되면서 조금식 삶의 전환기를 맞이하게 되는데요. 블로그도 블로그이지만 그 보다 블로거들을 만나게 된것이 더욱 큰 행운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온라인 시장에 대해서 조금씩 알게 되고... 나도 정보를 양산하는 일원이 되어 간다는 것이 무한~~ 즐거움이라고나 할까요...아마 다들 처음에 블로그로 수익을 만들어 낸다고 하면 조금 의..

BLOG 운영 2013.02.07 (8)

뛰엄뛰엄 운영하는 블로그 ㅠ,.ㅠ

뛰엄뛰엄 운영하는 블로그 ㅠ,.ㅠ 요즘 날씨도 정말 사람을 휘엄잡는 데요. 게다가 블로그도 자주 운영하지 않아서 그런가...방문자도 급감하고 흠... 방문자 급감은 걱정이 아닌데요. 어떤 방향으로 이끌어 가야 할지 고민이 많이 되네요.실제 운영방향은 '핑구야날자' 형님 처럼 운영하려고 하는데요. 제일 큰 고민은 바로 귀차니즘이네요. 아. 정말 하루하루 꾸준하게 운영을 해야 하는데수익쪽으로 기웃기웃하다보니 쩝.~~~ 생각보다 쉽지가 않네요. 지금 저의 제일 고민은 단타인가 장투인가 이것이 고민입니다.지난달에 처음으로 링프쪽에 살짝 발을 담근 뒤로는 한번 해볼만 한데라는생각을 하게 되었는데요. 워낙 수익쪽으로는 잘 모르다 보니 계속 고민만 하고 기웃기웃 거리기 대 작전입니다. ㅋㅋ 지속적으로 이웃 방문 잘 ..

BLOG 운영 2012.08.06 (4)

다음(daum)의 검색 결과 변화 어떻게 봐야할까?

다음(daum)의 검색 결과 변화 어떻게 봐야할까? 요즘 조금 블로그에 뜸했더니 다음 검색 결과 표시가 변화된것을 어제서야 알았네요. 이전에는 카테고리 별... 예를 들어 통합검색, 블로그, 카페, 웹문서, 지식.... 이런 하위카테고리가 화면의 상단에 표시 되어 있었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조금 난잡하다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리고 블로그 같은 경우는 동일한 비슷한 키워드로 포스팅을 할 경우 본인의 블로그로는 두개까지만 노출이 되었죠. 맨 상단에 노출되면 댓글 처럼 다른 포스팅이 연결되어서 보였는데요. 이번에 변화된 바로는 네이버랑 좀 비슷하게 나타나기는 하는데요. 앞으로 블로거들의 반응이 어떻게 움직일지 주시해 봐야겠네요. 좀 시간이 흐르기는 했지만. 일부 키워드에서는 네이버가 자사 블로거 들을 품에 앉..

BLOG 운영 2012.05.14 (9)

블로그 방문자 늘리기에 연연 하지는 않았는지.

블로그 방문자 늘리기에 연연 하지는 않았는지. 몇년 블로그를 운영하다보니 대부분의 블로거 분들의 관심사이자 알고싶어하고 하고 싶어하는것이 바로 방문자 늘리기 입니다. 흔히 이야기 하는 트래픽 폭탄을 원하시죠. 저역시 블로그 혼자서 운영할때는 어떻게 방법을 찾아야 할지 정말 막막했습니다. 인터넷 찾아보면 SEO, 키워드 등등등에 대한 이야기가 많이 나오는데요. 저도 잘은 모르지만 블로그 방문자 늘리기는 그렇게 어렵지는 않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쉽지도 않습니다. 몇년해도 잘 모르겠더라루요. 테크닉 적인 면도 필요하고 꾸준하게 운영하는 끈기도 필요합니다. 글을 정성스럽게 적었는데 방문자가 없다면 사실 좀 기분도 따운 되고 회의감도 들기도 합니다. 그런데 비슷한 키워드 검색해보면 허억 퀄러티는 떨어지는 글인데..

BLOG 운영 2012.05.05 (2)

바이럴마케팅, 입소문 마케팅의 무한 가능성!

바이럴마케팅, 입소문 마케팅의 무한 가능성! 2012년 첫번째 포스팅을 바이럴마케팅이라는 이야기로 시작하게 되네요. 다들 잘 지내시고 계시겠죠 ^^... 블로그를 운영하다보면 자신도 모르게 바이럴마케팅이라는것에 관심을 가제가 됩니다. 어떤 연유에서냐~~ ^^ 꾸준히 운영하다보면 자신의 주제도 잡히고 포스팅이 쌓이다 보면 글을 쓰는 스킬도 늘게 됩니다. 물론, 검색 상단 노출도 감을 잡게 되지요. 글이 한두개 상단에 노출되고 그에 관련된 홍보에 관심이 있는 업체에서 리뷰 혹은 포스팅을 의뢰해 오기도 합니다. 이런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바이럴마케팅이 뭔지 알게 되는거지요. 구지 여기서 바이럴마케팅이 뭔지를 구구절절이 이야기 하기 않아도 이제는 많은 분들이 충분히 알고 계실겁니다. 얼마전 파워블로그 공구 사건으..

BLOG 운영 2012.01.10 (4)

나는 착한 블로그 신드롬 이었나?

■ 나는 착한 블로그 신드롬 이었나? 간만에 돌아와서 이거 너무 블로그 스타일이 변한거 아니야 하시는 분들도 계실거 같아서 서문을 조금 적고 글을 적어야 할것같습니다. ^^ 기존에 글을 포스팅을 하던 주제가 조금 한쪽으로 치우치는것 같아서 조금 다양하게 적어볼려구요. 왜냐? 블로그는 내꺼잖아요. 뭐... 능력되면 수익글도 좀 적어 보고, 베란다텃밭도 적고, 블로그 운영하면서 쌓은 내공은 별로 없지만 쬐끔 아는 것들 적어도 보구요. 애니웨이 이런저런 다양한 글들을 적어 볼려구요. 이전에 티비의 세상구경님이 이런 비슷한 글을 적은 적이 있습니다. 착한 블로그 신드롬.... 흠... 제목이 좀 그럴듯해 보이는가요. 뭐 실상 쭈욱 읽어 보시면 그냥 그런 내용의 글입니다. 제가 운영해 오면서 느꼈던 점들 이래저래..

BLOG 운영 2011.10.2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