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속의 이야기2011.07.20 06:30




달팽이 키우기, 하루만에 포기한 사연





혹시 최근에 달팽이 보신적 있으신가요? 
저 역시 정말 오랜만에 달팽이 구경을 했네요. 
지난 주에 인근에 산책을 하러 나갔다가 산책로 위로 올라와 있는 달팽이들을 생포해 왔습니다.
물론 달팽이 한번 키워볼려고 잡아 왔는데요... 저의 의도는 아니었습니다. ^^

왠만하면 자연은 그냥 있는 그대로 보고 보존하는것이 최상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훼손하지 않으려는 것이 저의 기본 철학입니다.

달팽이 키우기, 하루만에 포기한 사연


비가 잠시 멈춘 사이 저희 동네에 있는 논, 밭으로 산책을 나갔습니다. 
저는 아파트에 살고 있지만, 5분정도만 나가면 푸른 들녁이 펼쳐져 있거든요.
이제 와이프도 임신 마지막 달이기 때문에 걷기 운동을 많이 하면 출산 할때 도움이 된다고 하더군요.

< 관련 글타래 >
     [ 베란다텃밭 오이수확편] - 베란다텃밭, 올해 첫 오이 수확하기!
     [ 육아블로그 ] - 잠자리잡기 삼매경, 아빠보다 잠자리 잘 잡는 딸



정비되어 있는 논 사이이 산책로를 걷고 있는데. 역시나 지렁이들이 많이 나와 있더군요. 
휙휙 피해서 가다보니... 길 위에 달팽이가 죽어 있는게 보이더군요. 

호옥~~~

'소정아 ~~~ 달팽이 있다~~~' 하고 외쳤더니...
바로 즉각 반응을 하면서 달려 오더군요. 

1시간 정도 산책하면서 20마리 정도는 달팽이를 생포한것 같습니다. 
그중에서 작은 녀석들은 다 원래의 자연으로 돌려 보내주고 8마리 정도 데리고 왔습니다.

저희딸 어찌나 쫑알쫑알 거리는지. ㅠㅠ 
달팽이가 손으로 타고 올라오면...
'야~ 달팽아 손으로 올라오면 어떻하니'

좁은 손바닥에서 서로 겹쳐 있으면...
'아빠. 달팽이가 뽀뽀하나봐요.'

손바닥에 응가를 하면...
'달팽아 응아 할려면 이야기를 해야지'

등등등... 주변 사람들이 없어서 다행이지. 아~~~ 정말 말 많습니다. 

달팽이 키우기, 하루만에 포기한 사연

우여곡절 끝에 달팽이 12마리 정도 놓아주고 나머지 집으로 가져온 8마리!!!
첨에는 풀어주자고 소정이를 설득했습니다. 
이전에도 금붕어 한마리 키우다가 죽었는데. 울고 불고 난리가 났었거든요. 
그뒤로는 동물, 곤충은 되도록 않키우려고 합니다.
정을 주고 키우던 동물이 죽고 나면 후폭풍이 너무나도 거세더라구요.

그래서 그렇게 설득을 했는데도. 이번에는 잘 키울수 있다고
빠득빠득 우기길래 결국 달팽이 집으로 왔습니다.
 

이녀석 완전 웃깁니다. 집으로 들어오면서 집 소개 해 주고 있습니다. 
'여기가 내방이야, 여기는 부엌이고, 여기는 베란다텃밭이야. 저기 방울토마토는 내가 다 따먹었어...' 등등등...
나중에 이녀석을 래퍼한번 키워봐야 겠습니다. ㅠㅠ

달팽이 키우기, 하루만에 포기한 사연


집에 투명한 플라스틱 통에 물을 촥촥 뿌려주고. 상추잎 몇장 해서 넣어 줬습니다. 
그리고 기어나오지 못하게 위에는 방충망 찢어서 덮어 줬습니다. 
한동안 달팽이 들도 신나게 기어 다니더군요. 응아도 여기저기 잘하고 ^^

하지만... 역시나 자연이 아닌 인공 구조물 안에서는 서서히 힘을 잃어 가더군요. 

그때 부터 다시 달팽이 키우기 하는거 다시 생각해 보자고 소정이를 설득하기 시작했습니다. 
쩝. 1차 시도 실패 했습니다.

하지만... 역시... 경험이라는 것이 무섭더군요. 
이전에 금붕어가 어떻게 생을 마감했는지 기억이 나는지, 낮잠을 자고 일어 나서
달팽이가 거의 움직이지 않는것을 보자 마음이 좀 변했나 봅니다. 


달팽이 키우기, 하루만에 포기한 사연


'아빠, 애들이 제가 잘때부터 자더니 계속자고 있어요. 밥도 않먹고 움직이지도 않아요...'

그때부터 2차 설득 들어 갔습니다.
'애들(달팽이) 이러다가 결국 금붕어(이쁜이) 처럼 죽을 지도 몰라...
그러니까... 달평이 엄마한테 보내주자. 소정이 너 잠자리도 잡으면 바로 날려 주잖아...
그렇게 하자...'

결국 그렇게 설득은 성공했습니다...

달팽이 집에서 키우는것 그다지 어렵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수분 조절해 주고 먹이야 베란다텃밭에서 공급해 주면 되니까요. 아니면 베란다 텃밭 화분 하나 비워서 거기에 망으로 두른다음 빠져나오지 못하게 만들어서 상추 몇포기 심어 주면 먹이감도 충분하고 집에서 사육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제가 8마리 잡아서 키우고, 옆집 사람이 10마리 잡아서 키우고 한다면, 결국 나 하나쯤 하는 생각에 자연의 생태계는 조금씩 파괴되어 가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내가 소유해서 좋은점도 있겠지만, 결국 나 하나 때문에 모두가 불행해 질 수 있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으니까요. 

아직 저희 딸이 어리기 때문에 제 생각을 이해해 줄지는 모르겠지만, 조화, 공생 이라는 가치를 조금이라도 이해해 줬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우여곡절 끝에 달팽이 키우기 시도는 일일천하로 막을 내렸지만. ㅋㅋ 산책나가면 또 잡았다가 풀어 줬다가를 반복하겠죠. 그래도 이제는 집으로 가지고 오자는 이야기는 하지 않기를 바랍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아빠가 멋져요. ㅎㅎ
    달팽이를 집에서 키운다는것은 아직까지 생각해본적도 없었는데..
    생각보다 쉽다는 말에 한번 놀랐습니다. ㅋㅋ
    형님 이번주도 알차게~

    2011.07.20 13: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자연에 있던 아이는 자연과 함께 하는것이 좋지요^^

    2011.07.20 13: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생명을 소중하게 생각할 줄 아는 모습이 너무 좋네요^^
    흥미롭게 잘 보구 갑니다^^

    2011.07.20 14: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달팽이에게 집을 소개하는 소정이
    래퍼같다는 표현으로 신이 나 있을
    아이의 목소리가 들리는 것같네요~^^

    2011.07.20 15: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ㅎㅎㅎ 제 친척동생이 달팽이 키우는 것이 숙제라고 학교에서 들고왔는데
    엄청컸어요 ㅎㅎ 엄청먹고 잠도 많이 자던데 ㅎㅎㅎ
    글 잘보고 갑니다. ㅎㅎ

    2011.07.20 15: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소정이가 항상 환한 표정이었으면 하는데 소정이가 엄마에게 보내주어야 한다니 그것을 따를 수밖에 없네요.

    2011.07.20 16: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정 주던 동물이 죽으면 슬프죠.
    저도 금붕어를 어쩌다가 한마리 키우게 됐었는데
    죽고 나서야 알았어요. 제가 의외로 정을 많이 주고 있었단 것을요...
    달팽이 풀어주자고 아이 차근차근 설득하신거 정말 잘 하셨네요~

    2011.07.20 16: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소정이의 슬픈 표정을 보노라니 저도 울컥^^ 하네욤..ㅎ
    어릴 적 이런 추억을 만들어 주는 것은 참으로 좋은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아이도 이런 추억이 없어서 아쉬운 마음이 드네욤..ㅋ
    애정을 가지고 키우던 동물이 죽으면 실로 마음이 아프죠..
    정이란게 무섭습니다..

    2011.07.20 16: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불쌍한 민달팽이 한 마리 얼어죽을까봐
    집 안으로 데려와 비닐봉투 구멍 뚫어 담아 두었더니
    밤새 도망갔지 뭐예요?
    그 녀석이 새끼 무진장 쳐서 베란다가 지들 홈그라운드가 되었습니다.
    잡아도 잡아도 나오는 달팽이, 어찌하면 좋으리까?

    2011.07.20 17: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실패를 경험하게 해야 시야가 넓어질 기회가 되겠지요
    세상에는 안되는 것도 있단다 ...고 말이죠 ..

    2011.07.20 17: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ㅎㅎ 수고했습니다.
    자연은 자연 그대로가 좋다는 것을 소정이도 알때가
    있겠지요.^^

    2011.07.20 19: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참 잘하셨습니다!
    사람을 엉뚱한데 데려다 놓은것과 같다고 봅니다.
    자연을 위해서 달팽이를 위해서 그리고 생명의 소중함에 대한 교육을 위해서
    아주 훌룡하신 선택을 하셨습니다!

    2011.07.20 20: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애완동물을 키운다는 것은 정말 어려운 것 같습니다..! ㅎ
    자연이 동물들에게 가장 최적의 환경 같다는 생각도 해 봅니다..

    2011.07.20 2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5. 울 옆집 아지매는 달팽이 갖다 잘 키우던데 지금도 있나 모르것네요.
    여긴 달팽이도 엄청 커요.^^

    2011.07.20 2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6. 달팽이 본지도 정말 오래된것 같은데,,ㅎ
    키우시다니..대단하신듯해요..

    2011.07.20 2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동물과 곤충은 자연에서 볼 때가 가장 아름다운것 같아요 ㅎ
    마음도 편하구요 ^^

    2011.07.20 23: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자연으로 돌려보내주는게 나을것 같네요 ㅎ
    달팽이 못본지 꽤된것 같네요 ^^

    2011.07.20 23: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비밀댓글입니다

    2011.07.21 06:48 [ ADDR : EDIT/ DEL : REPLY ]
  20. 흐음
    혹시 금붕어 키울때 번듯한 어항에 키우셧나요?아니면 복주머니항(금붕어의 지옥..금붕어 뿐만아니라 다른물고기 죽이기 딱 좋은 어항)에 키우셧나요?
    여과기 설치하셧나요?물은 자주 갈아주셧나요?온도계 설치하셧나요?가끔씩 생먹이도 급여하셧나요?

    2011.07.28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1. 안녕하세여 ^^ 팽이들이 넘 긔엽습니당 ^0^//
    오늘 만든 카페입니다 ^0^
    http://cafe.naver.com/voddldi
    입니다 ^0^ <<놀러와주세염

    2011.08.18 1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