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운영2011. 10. 24. 10:53

간만에 티스토리에 글을 올리게 되는것 같습니다.
허억 마지막 포스팅 한글이 9월 21일 이니 흐미...
거의 한달 이상을 쉬어 버렸네요.

한동안 글을 쓰지 않았더니 글쓰는 스타일도 잊어 버린거 같기두 하구요. 이웃님들에게 나의 존재가 잊혀져 버리는것은 아닌지 ^^...
그래도 감사합니다. 왜 글 않쓰냐고 독촉하는 블로거 동생들, 그리고 형님...^^
전화까지 주시는 분도 계시구요...

블로그 한동안 쉬어 봤더니
쉬는게 쉬는게 아니더라구요.
나 스스로도 내 블로그에 잘 접속을 하지 않았으니...
말그대로 완전 방치를 했네요.

아는 분들은 알겠지만... 저도 네이버로 잠시 자리를 옮겼었거든요...
먹고 살아야 하다보니 ㅠㅠ
그래도 티스토리는 뭐라고 해야 할까요... 친정과 같은 느낌... 집과 같은 느낌 하하하하...

서서히 발동을 걸기 시작해야 하는데...
이거 어디서부터 시작을 해야 할지 눈앞이 감감해 지기도 하네요...

오늘 간만에 이츠하크 형님 블로그 들어 갔다가
내가 뭔가 큰 부담감을 가지고 있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블로그는 내껀데 왜 남의 눈치를 보지... 
저두 이런 비슷한 글을 적은 적이 있었거든요...
그렇게 적어 놓고 제가 딜레마에 빠진 꼴이 되어 버렸네요.

적을 글도 많고 주제도 다양한데. 스스로 제약을 한것이 아닌가 생각이 됩니다.
쩝... 좀 다양한 글로 폭을 넓혀 봐야 것습니다.

뭐 어떤 글로 다시 티스토리를 채워갈지 모르겠지만
우야둥둥. 아하라한의 밧데리를 다시 뜨겁게 충전해 나가야 겠네요.

인자 슬슬 다시 몸풀고 추운 겨울을 따듯하게 만들수 있도록 한번 밧데리 충전 모드
탈출하고 방전될때까지 한번 달려야 겠네요...

이글은 그냥 가볍게 한번 적어 본 글이니 가볍게 읽고 가셔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두 많이 쉬었다 돌아왔답니다..
    그래도 반기는 이웃이 있어 티가 좋으네요..^^
    오랜만입니다~~^^*

    2011.10.24 11: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그러고보니 아하라한님 글을 한동안 못봤었네요.
    저도 참 무심하지.. 9월의 반은 저도 쉬었고 ^^
    10월은 정신없고 ㅜㅜ..
    암튼 오래간만에 뵈니 반갑습니다. 그간 강녕하셨는지요

    2011.10.24 11: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충전 잔뜩하셨으니 이제 달리셔야죠^^

    2011.10.24 11: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그린레이크

    그러게요~~한참 동안 안보이신 듯했는데~~
    저두 한달은 푹 ~~쉬고 싶은 마음이 드는걸요~~
    이제는 자주 뵈겟지요~~

    2011.10.24 11:23 [ ADDR : EDIT/ DEL : REPLY ]
  5. ㅎㅎㅎ 가끔 쉴 때도 필요하죠 ^^

    2011.10.24 11: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저도 여행은 네이버, 맛집은 티스토리로 나누어서 하다가 다이어트를 하면서 티스토리가 휴점 중이에요. ㅋ

    2011.10.24 11:26 [ ADDR : EDIT/ DEL : REPLY ]
  7. 알 수 없는 사용자

    복귀??
    ㅎㅎㅎ
    아가때문에 정신이 없으신가..했네요^^
    환영해욤^^

    2011.10.24 11:28 [ ADDR : EDIT/ DEL : REPLY ]
  8. 자기꺼인데 남눈치를 봐야한다는거.ㅎㅎㅎ
    공감합니다.^^

    2011.10.24 11: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반갑습니다. 잘 지내셨음 된거죠.
    이제부터 자주 뵐 수 있는 건가요?
    눈치 많이 보고 사는 1인이라...
    블로그에서도 그 눈치에 자유로워지기 힘든 저도 공감...

    2011.10.24 11: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일단 방전되었을 수도 있으니 일단 밀어서 열 좀 올려야 되겠습니다. 하하하.

    2011.10.24 12: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독고진 생각나네요 ㅋㅋ
    충저언~!

    2011.10.24 12: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알 수 없는 사용자

    가끔 휴식도 필요하죠.
    쉬지 않고가다가는 한순간 혹 간다고~~
    좀 쉬었더니 어디기지 한지도~~
    정신 없습니다.

    = 월정 =

    2011.10.24 12:42 [ ADDR : EDIT/ DEL : REPLY ]
  13. 그간 쉬신다는 소문(?)은 들어서 많이 바쁘시구나 했는데..
    이렇게 복귀(?) 하신다는 글을 보니 반가운 마음에 후다닥 ...(비벼비벼..쓱슥) 달려 왔습니다..
    재충전의 기회였다고 생각하시고 앞으로 아하라한님의 폭넓은 글빨(?)로 채워지는 알찬 블로그 기대할께요..^^

    2011.10.24 13: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비밀댓글입니다

    2011.10.24 14:47 [ ADDR : EDIT/ DEL : REPLY ]
  15. 비밀댓글입니다

    2011.10.24 20:49 [ ADDR : EDIT/ DEL : REPLY ]
  16. 오랜만이네여... 저도 네이버로 옮기려고 시도 해봤는데 쉽지 않아... 그냥,...

    2011.10.25 08: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저도 많이 쉬었습니다. 일이 너무 많아서^^
    항상 좋은 것을 채우려는 부담감보다는 자신의 일상을
    기록하는 것이 더 낫다고 여겨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2011.10.25 08: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8. 때때로 한 번씩 쉬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봅니다.
    아하라한 님
    가끔씩이라도 다시 뵐 수 있길 기대합니다.

    2011.10.26 23: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9. 저는 자주 오래 잘 쉬다 가끔 글 몇 개 쓰고 다시 쉬고 막 그러는데요...ㅋㅋ
    꾸준히 좋은 글 기대할게요. 가끔 블로그 접속해서 기억나는 이웃 블로그에 들렀는데
    개점휴업인 거 보면 어쩐지 속상하더라구요. 건강하세요. ^^

    2011.10.30 04: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0. 오늘도 좋은하루되시길^^

    2012.02.11 12:32 [ ADDR : EDIT/ DEL : REPLY ]